Category Archives: 건설뉴스

조달청 발주공사 ‘순수내역입찰’ 도입 검토

관련 용역 결과 연말 나올 예정 타당성검토서 필요성 판단되면 내년초 토목 물량부터 집행 추진 주춤한 발주제도 혁신 탄력 기대 조달청이 시설공사에 순수내역입찰제를 적용해 발주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발주제도 혁신 사업이 다소 주춤한 가운데, 계약전문 기관인 조달청이 순수내역입찰제를 도입해 집행하게 되면 한층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해당기사 자세히보기

조달청 대형-중소건설사 ‘멘토 프로그램’에 17곳 신청

현대, GS, SK, 롯데, 우미 5곳 신청… 중소건설사 12곳 신청 공사ㆍ경영관리ㆍ법률지원… 대형사는 평가거쳐 인센티브 부여 조달청이 올해 처음 시행하는 ‘공공시설분야 대ㆍ중소기업 협력 프로그램’(약칭 ‘멘토-프로테제 프로그램’) 시범사업에 모두 17개 업체가 신청했다. 조달청은 ‘멘토-프로테제 프로그램’ 접수마감 결과, 멘토 기업 5곳, 프로테제 기업 12곳이 신청해 이들을 대상으로 오는 19일부터 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해당기사 자세히보기

조달청, 공공건축 공사비 예측시스템 구축 사업 착수

정확한 공사비 예측으로 설계변경 등 사전 차단 조달청은 11일 공공건축물의 정확한 공사비 예측을 위해 ‘빅데이터 기반 공공건축 공사비 분석 및 예측시스템’ 구축 사업 착수보고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한국정보화진흥원의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공공서비스 촉진사업’으로 오는 12월까지 5개월 동안 진행된다. 조달청이 보유한 건설관련 빅데이터를 활용해 건축물의 유형, 설계조건 등 다양한 방법으로 공사비를 예측할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한다. […]

조달청 ‘시설분야 물가변동 검토업무 처리지침’ 제정 시행

조달청은 물가변동으로 인한 계약금액 조정을 위해 ‘조달청 시설분야 물가변동 검토업무 처리지침’을 제정, 이달부터 본격적으로 적용한다고 9일 밝혔다. 물가변동으로 인한 계약금액 조정이란 입찰 후 계약금액을 구성하는 각종 품목 또는 비목의 가격이 상승 또는 하락한 경우, 그에 따라 계약금액을 조정함으로써 계약당사자가 원활하게 계약을 이행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말한다. 해당기사 자세히보기

‘근로시간 단축’건설현장 공사기간ㆍ공사비 늘린다

국토부, 올 상반기 중 대책 마련…중장기적으로는 ‘표준공기 산정기준’ 마련 국토부, 상반기 중 대책 발표 준공임박 현장 후유증 최소화 표준 공사기간 산정기준 마련 계약변경 힘든 민간현장은 막막 정부가 근로시간 단축에 따른 건설현장의 후폭풍을 최소화하기 위한 해법을 제시한다. 단기적으로는 준공이 임박한 현장에 대해 공사기간 연장·공사비 증가분 등을 반영하고, 중장기적으로는 ‘표준공기 산정기준’을 마련하는 ‘투트랙’ 전략으로 방향을 잡았다. 해당기사 […]

“일반관리비 상향 없인 적정공사비 보장 한계”

조달청, 공사원가 계산 제비율 적용기준 소폭 높여 조달청 공사원가 제비율 중 일부 상향 환영 속 일반관리비율 등 그대로… 현실맞게 조정돼야 조달청이 ‘공사원가 계산 제비율 적용기준’을 일부 상향 조정한 것과 관련해 건설업계는 현장에서 발생하는 실제 비용을 어느정도 반영한 데 의미가 있다는 반응이다. 해당기사 자세히보기

공공공사 예정가격 소폭 오른다

조달청, 간접노무비ㆍ기타경비 등 공사비 산정기준 상향 조정… 27일부터 적용 정부가 발주하는 시설공사 예정가격이 소폭 오른다. 조달청은 정부 발주 시설공사 예정가격 산정 때 적용하는 ‘공사원가 계산 제비율 적용기준’을 상향 조정해 27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조달청은 이에 따라 발주 공사별 공사금액이 전년보다 토목공사는 약 2.6%, 건축공사는 0.7% 증액될 것으로 예상했다. 해당기사 자세히보기

표준시장단가 표준품셈보다 불리…중소건설사 공사비 확보 도움 기대

덤핑입찰 방지 방안 주목 건설업계는 22일 박명재 자유한국당 의원이 발의한 ‘국가를 당사자로 하는 계약에 관한 법률개정안(국가계약법)’이 국회를 통과하면 불합리한 공사비 산정기준이 개선되고 가격경쟁 위주의 입찰로 인한 부실공사 등의 부작용이 어느 정도 해소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선 표준시장단가의 적용범위가 300억원 이상인 대형공사에 한정되면 중소 건설사의 공사비 확보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해당기사 자세히보기

公共공사 원가 이하로 입찰 땐 낙찰제한 추진

박명재 의원, 국가계약법 개정안 발의… 표준시장단가는 300억 이상 공사만 공공 건설공사에서 건설사가 공사 원가 이하로는 입찰하지 못하게 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이른바 덤핑 입찰로 인한 부실공사와 근로자 임금 체불 등의 부작용을 막겠다는 의도다. 박명재 자유한국당 의원은 22일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하는 ‘국가를 당사자로 하는 계약에 관한 법률(국가계약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밝혔다. 해당기사 자세히보기

“전자조달시스템, 입찰시간ㆍ예정가격 추첨번호 공개해야”

개찰 관련 공개항목 명시 안 돼… 업계, 조달청 수준 공개 주장 공정하고 투명한 전자입찰을 위해 건설 공기업의 전자조달시스템에서 입찰시간과 예정가격 추첨번호를 공개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12일 관련기관에 따르면 조달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주요 발주기관들은 저마다의 전자조달시스템을 통해 전자입찰을 시행하고 있다. 해당기사 자세히보기